'방법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8.11 프로그램 프로젝트 할때 가장 중요시 되는 점
방법론2010.08.11 15:31
1. 공부하는 사람들에게...

. 오늘 실력 있다고 우쭐 대지 마라 내일이면 공개 기술이다.
- 항상 공부를 하다보면 나만의 기술을 갖게 된다.. 그리고. 자만심을 필두로 하여 거만함을 보이게 된다.
  오늘 나의 기술은 내일이면 모든 사람들이 알게 되는 기술이다. 우쭐대지 말고 공개하고 같이 공부하라.
  그러면 내일의 기술도 자신의 것이 된다.
.
 아이디어가 떠오르면 프로그램을 완성하라.
-아이디어가 떠올라 시작하고 싶다면 항상 프로그램을 완성시켜봐라. 그렇게 해야 그 아이디어가 내것이 된다. 생각만 하는 프로그래머는 결코 실력이 늘지 않는다.

. 책은 책일뿐.. 현실을 직시하자.
-책은 책이다. 즉 공부를 위한 도구이다 바이블이 아니다. 바이블도 책이다. 책은 글쓴이가 자신의 기술과 목적을 서술한 내용이다. 자신에 맞는 기술을 습득하고 과감하게 버려라.

. 프로그래머는 일상도 취미도 특기도 코딩이다.
-취미를 물어본다면.. 자료구조요 특기를 물어본다면 UI이며 자신이 보유하고 있는 기술을 나열해 보시오 하면  서슴없이 프로그래밍 이외의 모든것을 버렸다고 하라. 일상이 코딩이 되야되고 모든 주변에서 일어나는일들을 코드로 분석 설계를 할 수 있어야 한다.

. 조교가 교육은 잘하지만 특전사 만큼 전쟁에서 살아 남을지는 의문이다.
-교육기관 및 학교 및 선배 많은 사람들에게 프로그래밍을 배운다. 정말 잘하는 사람들도 많고 유명한 사람들도 많다. 군대에 다녀오신분들은 알겠지만 조교도 레인저다. 특수부대도 레인저다. 전쟁나면? 누구 밑에 있을것인가. 회사는 매일매일 전쟁터이다.

. 개발자는 프로그래머 이지만 프로그래머가 전부 개발자는 아니다.
-나는 개발자이다... 고로 프로그래머이다.  나는 프로그래머이다. 개발을 해본적이 있는가?
회사에 취직을 하게되면 신입사원이다. 무조건 말도 않되는 코드는 주면서 유지보수를 시킨다. 처음에는 이 코드를 전부 수정하고 디자인 페턴을 적용시키고 깔끔하고 완변학 코드로 변경하고 싶어한다. 이렇게 지내다 보면 언젠가 모드는 완성이 되고.. 자신은 유지보수팀으로 남게된다. 과감하게 회사의 새로운 제품을 제안하고 만들어 보라. 그럼 개발자가 되는 지름길이다.

. 프로그래머가 되고 싶은가? 결혼 부터 하라.
- 프로그래머 수명은 10년 이다.. 10년동안 집에 못간다는 소리이다.
26에 취업하면 36살까지 집에 거의 못간다. SI업체들중 갑을 을제외하고는 전부 명절도 없다. 결혼부터해라.. 그러면 알아서 되겠지....

. 배울때는 1시간 중 공부30분에 30분 코딩이지만 실전은 59분 코딩에 1분 검색이다. 
-공부할때는 많이 알아보고 설계해보고 찾아보고 이해하고 코딩 처야 된다. 하지만 회사는 아는것 중요하지 않다. 모르는거 중요하지않다. 그 어느 누구도 신경 않쓴다. 돌아가면 된다. 즉, 이미 실력은 검증된 사람들이니까 무지막지하게 시킨다. 1분동안 검색해서 59분동안 할 일을 마련해 둬야한다. 그러면 살아 남는다.

. 공부할때 질리게 하지마라 입사와 동시에 질리게 코딩한다.
-공부할때 질리게 하지마라 회사오면 토할때까지 코딩친다. 공부는 즐기면서 하라. 즐기는 못하는자는 포기하라 그게 몸도 마음도 가족도 사랑도 지키는 길이다.

. 글은 쓸수록 좋아지지만 코딩은 할 수록 더러워 진다.
-글은 쓰면서 다듬고 좋아진다. 코딩은 하면 할 수록 산으로 간다. 설계를 많이 오래 잘하고 코딩은 간결하게 끝내라.


2. 신입사원에게...
. 살아 남고 싶은가? 결혼부터 하라.
. 오늘 할 코딩 내일로 미루지 말라.
. 오늘 밤도 내일 밤도 항상 난 그 자리이다.
. 프로그래머 시장 ,한국축구로 만들지 말자.
. 인수인계 못받았다 울지마라 회사 옮겨도 항상 똑같이 운다.
. QC팀의 말은 진리요 참이요 답이요 생명이다.
. 버전 업그레이드는 개발이 아니다.
. Needs가 없는 프로그램은 실력 과시용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 개발 하고 싶은 프로그램을 만들지 말고 사람들이 쓸만한 프로그램을 만들어라.
. 보기좋고 가독성 있는 코드가 상품성이 있다고는 말하지 못한다.
. 팀원 말고는 어느 누구도 아무것도 모른다.
. 개발자의 테스트는 진정한 테스트가 아니다.
. 마지막10%가 프로젝트의 90%이다.
. 문서 없는 프로그램도 있고 프로그램 없는 문서도 있다.
. 사용자는 디자인페턴을 모른다. 빠르고 잘 작동하면 그만이다.
. 286에서 디자인페턴을 적용하려 하지마라.

3. 공통
. 팀장은 권력이 아니다.
. 팀원은 노예가 아니다.
. 개발자의 마인드를 버려라.
Posted by 최우림 -=HaeJuK=-

티스토리 툴바